한국중소기업협의회
 
 

제목: 혁신성장 주역 ‘벤처천억기업’ 572개·총매출 130조원


글쓴이: KCMI

등록일: 2018-11-05 16:17
조회수: 233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연간 매출이 1000억원 넘는 ‘벤처천억기업’은 총 572개사인 것으로 발표됐다.

이들 기업의 평균 매출은 2305억원이고 총 매출은 130조원인데, 이는 삼성, 현대차, SK에 이어 재계 매출 4위에 해당하는 성과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사)벤처기업협회는 1일 이 같은 내용의 ‘2017 벤처천억기업 조사결과’를 발표하면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조사에 따르면 전년도 매출 천억 원 이상을 달성한 기업은 2016년보다 11.5% 증가한 572개사다. 이는 2005년 첫 조사(68개) 이래 처음으로 500개를 돌파한 것이며 최근 5년 중 가장 높은 증가폭을 기록했다.

이번에 발표한 벤처천억기업의 총 매출은 130조 원으로 전년 대비 16.4% 증가했는데, 이는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산업의 호황으로 동종 및 관련 업계 기업들의 경영성과가 두드러진 데 기인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이들 기업의 평균 매출액은 전년 대비 15.8% 증가했는데, 특히 신규 천억기업(59개사)의 매출액은 82.3%의 월등한 증가율을 보였다. 전체 종사자 수 또한 평균 4.1% 증가에 비해 신규 천억기업은 26.4%를 기록했다.

2017년도 벤처천억기업의 특징을 보면 기업당 평균 58억원을 R&D에 투자하면서 매출액 대비 연구개발비율이 2.5%에 이르는데 이는 대기업(1.5%)과 중소기업(0.7%)보다 높은 비율이다. 매출액 대비 수출비율은 21.0%로 해외시장 진출을 통해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천억기업 중 벤처투자를 받은 비율은 39.3%(221개)이고, 투자받은 업체 중에는 창업초기(창업 7년 이하)에 벤처투자를 받은 비율이 57.2%에 이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벤처투자를 받은 천억기업(221개)은 거의 모든 면에서 투자를 받지 않은 기업(341개)에 비해 우수한 성과를 달성했다.

이날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개최한 기념행사에서는 벤처천억기업 뿐만 아니라 각 지원기관과 스타트업도 참여해 우수 천억기업 사례발표를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든 혁신성장 스토리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축사에서 “창업 이후 갖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이 자리까지 온 천억 기업인들에게 박수를 보내며, 더 많은 천억기업이 등장할 때 한국경제는 한 단계 더 성장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벤처천억기업은 2005년부터 매년 실시하는 조사로, 1회 이상 벤처확인을 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매출 천억 원 이상 기업의 재무제표 분석을 통해 발표하고 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제조업 평균가동률 상승 추세…혁신성장 가속화
▽ 다음글: 중기부, 자체 TF 통해 정책자금 제도 개선 추...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