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중소기업협의회
 
 

제목: 문체부, 관광기금 특별융자 500억원 지원


글쓴이: KCMI

등록일: 2017-03-17 11:12
조회수: 2628
 
-한도 20억원으로 상향…지침은 20일 누리집에 공고

문화체육관광부는 방한관광시장의 위축에 따라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를 지원하기 위해 500억 원 규모의 관광기금 운영자금 특별융자를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특별융자에서는 방한관광시장 위축에 따른 피해가 큰 중국전담여행사, 보세판매장 등에 대한 융자한도를 최고 20억원으로 상향한다.

기존에 관광기금을 융자받았더라도 업종별 융자한도 내에서 추가적으로 융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한다.

또 자금 조달에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 관광사업체의 금융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관광사업체에서 기존 융자금의 상환유예를 신청할 경우에 융자 취급 은행에서 1년간 상환기간을 유예하도록 협조 요청을 한다.

이번 특별융자부터 운영자금 대출기간을 2년 거치 3년 분할상환으로 1년간 연장한다. 대출금리는 중소기업에 대한 우대금리를 적용해 1.5%의 낮은 금리로 융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한다.

특별융자 지침은 20일 문체부 누리집(http://www.mcst.go.kr/)에 공고한다.

특별융자 신청기간은 22일부터 4월 14일까지이며, 한국관광협회중앙회, 업종별 협회 및 시도 관광협회 등에서 신청서를 접수한다.

융자 대상 사업체는 4월 25일 문체부 누리집에서 발표되며 선정된 관광사업체는 6월 30일까지 한국산업은행(주관은행) 및 15개 융자 취급 은행 본·지점에서 융자를 받을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특별융자를 통해 관광업계가 시름을 해소하고 활력을 되찾는 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며 “향후 관광업계 자금수급 상황에 따라 추가적인 관광기금 융자도 검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 이전글: 중기청, 중소·중견기업의 전략적 온라인 B2B시장...
▽ 다음글: 2월 432억 달러로 20% 늘어…반도체 54% 급...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enFree